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문화ㆍ환경
2021년 문화재이야기꾼 양성교육 '종료'

12명 수료, 문화재 해설 스토리텔러로 활동 

‘2021년 문화재청 생생문화재 활용’ 공모사업으로 시행한 생태도시담양 문화재 이야기꾼 양성과정이 완료돼 지난 22일 수료식을 가졌다.

이번 이야기꾼 양성과정은  (협)천년담양문화제작소 주관으로 3월 30일부터 4월 22일까지 매주 화요일과 목요일 8회에 걸쳐 양성교육이 진행됐으며, 수강생 12명이 전 과정을 이수함으로써 수료증을 받았다.

교육은 65세 이상 지역 어르신 중 생태도시담양 문화재에 대한 구전동화 관심자를 수강생으로 선발, 문화재 해설을 위한 스토리텔링 기법을 비롯 전통죽세공예의 역사, 천년담양 문화재 속의 구전·설화·근대문화유산, 문화재관련 체험놀이 등을 주제로 교육을 진행했다.

이번 양성교육 참여자들은 ”담양의 우수한 문화재를 접하고 공부할 수 있는 계기가 됐으며, 이야기꾼으로서 담양의 문화재를 널리 알리고 홍보하는데 앞장서겠다”는 소감을 전했다.

수강생들은 교육과정에서 학습한 생태도시담양 문화재를 활용한 스토리텔러로 활동하며 ▲지역아동센터 문화재 향유(놀이마당) ▲다문화가족 문화재 향유(탐방과정) ▲장애우청소년 문화재 향유(체험과정) ▲자유학기제 학생 대상 문화재(소망찾기과정) ▲문화재 인문학 기행 과정에 참여하는 참여자를 대상으로 스토리텔러로 봉사하게 된다.

(협)천년담양문화제작소 관계자는 “앞으로도 담양의 우수한 문화재를 홍보하고 체험하는 탐방과정 외에 전국적인 테마관광 프로그램을 개발해 담양의 생생문화재 활용사업의 외연을 더욱 확대, 발전시켜 나가겠다“ 고 말했다. 

한편, 이번 문화재 이야기꾼 양성과정 교육은 문화재청 생생문화재 활용 공모사업 일환으로 진행됐으며, 전통공예문화연구회와 담양뉴스가 협력기관으로 참여했다./유상민 전문기자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