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풀뿌리군정
‘청정전남 으뜸마을’ 주민주도형 사업 박차

총46마을중 28개마을 완료, 18개마을 진행중

담양군이 ‘청정전남 으뜸마을 만들기’ 사업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군에 따르면, 지난 4월부터 주민주도형 마을사업에 총 46개 으뜸마을을 선정, 마을당 300만원씩 3년간 900만원을 지원하는 ‘청정전남 으뜸마을 만들기’ 사업을 추진중이다.

이를위해 군은 오수처리장 개선하기, 마을 산책로 및 꽃밭 조성, 벽화그리기 등 마을의 다양한 특색을 담아 공동체 분위기를 회복하고 깨끗한 마을 조성을 위한 사업을 진행중이다.

특히, 마을별 추진단을 구성해 마을 회의와 주민자치회, 마을자치회를 통한 주민들의 적극적 참여로 지금까지 28개 마을이 사업을 완료했으며 18개 마을에서도 마지막까지 활발히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침체되어있는 마을 분위기가 청정전남 으뜸마을 만들기 사업으로 인해 소통하고 참여할 수 있는 시간을 가지며 밝아졌다”며 “주민 주도로 사업을 추진해 마을에 활기를 불어넣고 담양식 주민자치를 실현할 수 있도록 지원에 전념하겠다”고 말했다./강성오 전문기자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