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방자치ㆍ교육
'지방의회 부활 30주년' 기념식 담양서 열려

전남시군의장협 주관, 김정오 회장 행사유치

지방의회 부활 30주년을 축하하고 자치분권 2.0시대 개막을 준비하기 위한  ‘지방의회 부활 30주년’ 기념행사가 8일 담양에서 열렸다.

이날 기념식에는 조영훈 전국의장협의회장과 김한종 전남도의회의장, 최형식 군수 등이 참석했으며 국정감사 등으로 참석하지 못한 송영길 민주당 대표와 이개호, 서삼석, 신정훈, 김승남 의원 등은 지방의회 부활 30주년을 축하하는 영상 메시지로 참가를 대신했다.

이날 행사를 담양으로 유치한 김정오 협의회장은 기념사에서 “대한민국 건국 이후 1952년 첫 발을 디딘 지방의회는 61년 해산 이후 30년 만인 1991년 부활했다”며 “도민 여러분의 애정 어린 관심과 선배·동료 의원님들의 노고와 열정으로 지방자치 시대를 이끌어 왔듯 늘 도민의 삶을 대변하고 도민에게 더욱 힘이 되는 의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념식에서는 지방의회 발자취를 되돌아보는 기념영상을 시청하고 지방의회 30년을 되돌아보며 지방분권 시대 의회의 역할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가졌다.

이어진 2부 행사에서는 지난해 개정된 지방자치법 시행령 주요내용과 대응 및 지방자치법 개정에 따른 의원의 권한과 책임에 대한 특강이 진행됐다./심상만 기자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