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문화ㆍ환경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 개최

해동문화예술촌, 매달 끝주(토) 오후5시
26일부터 다양한 장르 공연 무료 진행

담양군문화재단 해동문화예술촌이 올해 첫 문화가 있는 날 ‘앙코르 해동’ 공연을 선보인다.

매월 마지막 주 토요일에 개최하는 ‘앙코르 해동’은 팝, 클래식, 재즈, 뮤지컬, 연극, 국악 등 지역의 특색을 접목한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무료로 진행한다.

앙코르 해동에서 이번에 준비한 공연은 <노찾사 윤선애, 자유는 그 꽃을 향한 미소>이다.  26일 오후 5시 해동문화예술촌 마당에서 열리며 가수 윤선애, 기타리스트 최한솔 그리고 시인 임의진이 함께 무대를 준비한다.

가수 윤선애는 ‘노래를 찾는 사람들’을 통해 노래운동에 참여했던 가수로 삶의 현장을 담아내는 가사를 그녀의 주옥같은 목소리로 만나볼 수 있다.

재단 관계자는 “관객 참여형 공연을 통해 관람객들에게 다양한 경험을 증축시키는 것이 목표이며 오랫동안 지속된 코로나19로 인해 지치고 힘든 예술인들과 담양군민들에게 힘을 줄 수 있는 공연예술의 활성화로 담양의 품격을 높이겠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해동문화예술촌 소셜미디어와 (재)담양군문화재단 홈페이지 및 페이스북, 해동문화예술촌 damyanghd@naver.com / 070-4185-8639에서 확인할 수 있다.

담양뉴스  webmaster@dnnews.co.kr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담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