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방자치ㆍ교육
전남도교육청 학교 일상회복 본격 추진

체험학습·모둠학습 등 교내외 교육활동 정상화

전남 도내 각급 학교들이 코로나19 이전의 일상을 서서히 되찾아가고 있다.
전남 학교들은 3월 개학 이후 오미크론이 폭증하며 교육활동에 큰 제약을 받았으나, 최근 확산세가 꺾이고 정부의 거리두기 해제 조치까지 이뤄지자 빠르게 교육활동 정상화에 나서고 있다.
그동안 미루거나 중단했던 현장체험과 체육수업, 모둠토론을 재개하는 등 마스크를 착용하는 것 외에 사실상 모든 교육활동이 코로나 이전의 수준으로 돌아가고 있는 것이다. 

이와관련, 전남도교육청도 최근의 방역상황과 거리두기 해제에 따른 ‘포스트 오미크론 대응 유·초·중등·특수학교 일상회복 단계별 추진방안’을 마련해 오는 5월부터 본격 추진키로 했다.
전남교육청에 따르면, 4월 30일까지 준비, 5월 1일 ~ 22일까지 이행단계를 거쳐 5월 23일 이후 각급 학교 교육활동의 완전 정상화를 이룬다는 계획이다.

5월부터는 방역 목적의 원격수업 방식은 하지 않은 대신 학습 흥미 유발, 성취도 제고 등 교육의 효과성 제고를 위한 블렌디드 수업을 활용토록 했다. 다만, 코로나19 감염병 확산이 다시 심각해질 경우 학생 안전을 고려해 학급 단위의 탄력적 학사운영은 가능하다. 수학여행 등 교외 숙박형 현장체험학습도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는 가운데 코로나 상황과 구성원 의견수렴 결과 등을 반영해 학교가 결정해 시행하도록 했다.

또, 학교 및 학생 요구에 맞는 심리·정서 회복 프로그램을 적극 운영하고, 체육수업 및 스포츠클럽 활동도 코로나 이전 수준으로 정상화한다. 이와 함께, 장애학생에 대한 특수교육과정, 직업계고 현장실습도 철저한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정상적으로 운영하도록 했다.
특히, 전남교육청은 교육활동 정상화와 함께 학생진단에 기반한 학생 맞춤형 교육결손 해소에 나서는 등 교육회복 방안도 더욱 내실 있게 추진한다는 방침이다. /유상민 전문기자

(※ 이 기사는 지역신문발전기금을 지원받았습니다.)

담양뉴스  webmaster@dnnews.co.kr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담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