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역사회
담양가족센터, 남편상담사 양성과정 ‘성료’

다문화가정 초기상담 및 봉사단 활동 예정

담양군가족센터가 지난 4월부터 운영한 다문화가족 남편상담사 양성과정을 마치고 수료식을 가졌다.

이번 과정은 다문화가족 문제에 대해 남편이 먼저 인식하고 주도적으로 해결하자는 취지로 진행됐으며, 참여도 및 만족도가 높게 나타났다. 

담양군복지재단 공모사업으로 진행된 남편 상담사과정은 제1기는 담양읍 권역에서 5명, 제2기는 대전면·수북면 권역 7명을 대상으로 광주시 광신대학교 상담전문 교수를 초빙해 각 5회씩 진행됐다.

남편 상담사들은 어려움을 겪는 다문화가정에 초기상담을 진행하고 가족센터와의 가교 역할을 하면서 지역별, 국가별 자조모임 및 봉사단으로 활동할 예정이다.

이번 과정에 참석한 한 남편상담사는 “다문화가족의 모든 남편을 대상으로 상담사과정이 이루어지면 많은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을 것이며 앞으로도 이런 기회가 더 많아지길 바란다”는 소감을 밝혔다. /박지현 기자

박지현 기자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