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역사회
담양군, 폭염 대비 '안전대책' 수립

9월 30일까지, 취약계층 사회안전망 강화

담양군이 올해 무더위가 기승을 부릴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폭염대비 특별대책을 마련해 9월 30일까지 폭염에 취약한 독거노인의 사회안전망을 강화한다.

이를 위해 군은 노인맞춤 돌봄서비스 대상자 1,863명, 응급안전안심서비스 대상자 955명 등 취약자를 대상으로 폭염대비 행동요령 및 건강관리 교육을 통해 안전을 확인할 방침이다.

또한, 무더위 시간대인 낮 12시부터 오후 5시까지 폭염 취약계층에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야외활동 자제를 적극 홍보하고, 비상 시 응급상황에 따른 신속한 대응 체계를 구축했다.

아울러, 군민들이 쉽게 이용할 수 있는 경로당, 읍면사무소, 금융기관 등 350개소 무더위 쉼터 운영으로 폭염 인명피해를 예방하고 취약계층 건강관리에 힘을 쏟을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기후 변화에 따른 온도 상승으로 폭염 빈도와 강도가 증가하고 있어 어르신들에 대한 보호가 절실하다”며 “어르신들이 체감할 수 있는 폭염대책을 추진해 무더위로 인한 사고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심상만 기자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