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역종합
담양군복지재단,‘희망의 운동화’ 지원

저소득가정 중학교 입학생 40여명 대상

담양군복지재단(이사장 김용)은 지난 15일 저소득가정 청소년 중 올해 중학교 입학생 40여명을 대상으로 ‘희망의 운동화’를 지원했다.

‘희망의 운동화 지원사업’은 가정 형편이 어려운 학생들에게 작은 입학선물을 전달함으로써 새로운 환경에 놓여 자칫 심리적·물질적으로 위축될 수 있는 아이들의 부담감은 덜고 자신감은 키워주기 위해 기획됐다.

이번 희망의 운동화 전달에서 복지재단은 청소년들이 선호하는 디자인, 브랜드, 착용감 등을 고려해 20종이 넘는 운동화를 마련하고 지원 대상자들이 직접 운동화를 선택할 수 있도록 배려함으로써 사업에 대한 높은 만족도를 이끌어냈다.

복지재단 관계자는 “희망의 운동화를 지원받은 청소년들이 좀 더 힘차고 밝은 발걸음으로 새 환경에 적응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담양군복지재단은 복지증진을 위해 저소득 청소년 급식비 지원사업, 영구임대아파트 보증금 지원, 주거환경개선사업 등 다양한 사업 추진을 통해 지역사회에 꿈과 희망을 전하고 있다.

담양뉴스  webmaster@dnnews.co.kr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담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