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사람사람들
담양지역구 이규현 도의원 ‘5분 발언’

지역순환경제 활성화 농어촌기본소득 도입 주장

전남도의회 농수산위원회 이규현 의원(더불어민주당, 담양2)이 지난 29일, 제365회 제1차 정례회 본회의장에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지방소멸 위기 대응을 위한 농어촌기본소득 도입을 주장했다.

이날 이규현 의원은 “현재 지방소멸대응기금이 단기성과 창출을 위한 보여주기식 사업에 치중되고 있다”며 “지역순환경제 활성화를 위해 전남도내 인구 2,000명 미만의 66개 면(面)단위 지역의 주민들에게 매월 일정액을 지급하는 농어촌기본소득을 시범적으로 도입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이 의원은 또, “현재 전남에 배분된 지방소멸대응기금의 운용계획은 대부분이 건물 신축과 인프라 구축 사업 위주로 계획되어 있다”면서 “시군에서도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도시재생사업 등 각종 공모사업을 통한 공공건물 건축이 이루어지고 있어 추후 건물관리비와 운영비 등 추가비용에 대한 재원 마련이 우려된다”고 꼬집었다.

한편, 올해 첫 시행되는 지방소멸대응기금은 지역 주도의 지방소멸 대응 사업 추진을 위해 10년간 연 1조 원을 광역자치단체와 기초자치단체에 지원하는 기금사업으로 전남도의 경우, 광역자치단체 가운데 가장 많은 882억 원을 배정받는다. /유상민 군민기자

(※ 이 기사는 지역신문발전기금을 지원받았습니다.)

유상민 군민기자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민 군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