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풀뿌리군정
이병노 군수, 가뭄대책 현장점검 

신계정수장 방문, 군민불편 최소화 노력

이병노 군수가 지난 3일 물순환사업소와 신계정수장을 찾아 가뭄대책 추진상황을 보고받고 안정적인 수돗물 공급을 위한 정수장 운영실태 점검에 나섰다.

군에 따르면, 2022년 기준 담양의 누적 강수량은 827.7mm로 2021년(1242.8mm) 대비 67%에 그치고 있으며, 담양군 상수원인 평림댐과 신계제 수위가 지속적으로 하락하고 있는 상황이다.

가뭄이 지속된다면 식수난 및 공업용수 부족, 농작물 피해 등 군민의 생활불편과 피해가 클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담양군은 비상수원 공급과 적정수압 조정, 상수관로의 누수탐사 및 보수공사를 통한 유수율 제고와 함께 대체 취수원 개발과 광역-지방 비상연계관로를 통해 생활용수를 확보하며 군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한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병노 군수는 “군민 여러분의 물 절약 실천운동으로 수돗물 사용량이 10% 내외로 절감됐으나, 제한 급수 없이 가뭄을 극복하기 위해서는 지속적인 일상생활 속 물 절약 습관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며 “제한 급수로 인한 군민 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심상만 기자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