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론광장 기고
기고/ 전기화재 예방을 위한 겨울철 일상습관김태현 소방사(담양소방서 옥과센터)

날씨가 추워지면서 소방서는 바빠진다. 화기취급이 늘어나고, 난방 및 온열기구의 사용량 또한 증가함으로써 평균적으로 겨울철이 다른 계절에 비하여 화재가 많이 발생하고 있기 때문이다.

화재통계자료를 살펴보면 전기적 요인에 의한 화재는 최근 10년간 매년 약 8000건으로 전체의 20%가량을 차지한다. 또한 1월, 4월, 2월, 12월 순으로 겨울철에 두드러지는 걸 확인할 수 있다.

전기화재의 숫자가 줄어들지 않고 있는 점은 전기안전공사 등 당국이 고민해야 할 대목이다. 전기안전관리법 시행 등 전기안전을 강화하기 위한 노력이 다음번 집계에선 어떻게 반영될지도 관심이 모아진다.

발화 원인별 분석에서는 미확인단락으로 인한 화재가 2415건으로 전체의 29.3%를 차지했다. 절연열화에 의한 단락 화재가 1754건으로 21.3%를, 트래킹에 의한 단락이 1119건으로 13.6%를 기록하며 뒤를 이었다.

전기화재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화재예방체크리스트 작성, 누전차단기 설치, 과도한 전기 사용 자제, 난방용품을 사용할 때 시간 정하기 등 당장 할 수 있는 것부터 실천해야한다.

더 나아가 소방서에서 트래킹 클리너 대여를 통한 배전반, 분전반, 콘센트 내 먼지 제거 및 흡입을 통해 전기화재를 예방할 수 있다.

추운 겨울철 전기로 인한 안전사고가 일어나지 않도록 우리 모두 습관처럼 관리할 수 있기를 바란다.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