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사람사람들
이규현 도의원, “영농 폐상토 자원 활용해야”

전남도농업기술원 업무보고서 방안마련 요구

담양지역구 전남도의회 농수산위원회 이규현 의원(더불어민주당, 담양2)이 지난 2일, 제368회 임시회 농업기술원 소관 업무보고에서 “영농활동 중에 발생하는 폐상토에 대한 자원 활용방안이 마련돼야 한다”고 요구했다.

이규원 의원은 “농업 영농활동 중 다량으로 발생하는 폐상토 재활용을 위한 처리방법과 처리시설이 반드시 마련돼야 한다”면서 “우선 시범적으로 폐상토를 활용한 자원화 연구개발과 함께 일부 지자체를 대상으로 수거처리장을 구축하는 등 적극적인 방안을 마련해 달라”고 요청했다.

이어, “사전에 폐상토 발생량을 줄일 수 있도록 친환경 농법을 연구하는 한편, 친환경 농법 전환에 따른 교육을 확대하고 폐상토를 비롯한 영농폐기물 전반에 대한 재활용 방안을 강구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박홍재 전남도 농업기술원장은 “폐상토의 유기자원 활용 가능성을 점검하고, 폐상토의 자원활용이 가능하도록 관련 개발사업을 금년 중에 시행하겠다”고 답변했다./ 유상민 전문기자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