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사람사람들
담양대나무밭 '전문 해설사' 양성

세계중요농업유산 가치 및 보전 활동

담양군이 세계중요농업유산인 담양 대나무밭의 가치를 알리는 전문해설사를 양성했다.

군에 따르면,  2020년 세계중요농업유산에 담양 대나무밭이 등재된 이후 전문 해설사를 양성하고자 전남도립대학교 산학협력단에 위탁해 교육을 진행했다.

이번 전문해설사 양성교육은 농업유산지역 주민 등 26명이 참여해 지난달 1월 2일부터 주 8시간씩 13회 차에 걸쳐 이뤄졌으며, 세계중요농업유산에 대한 가치와 담양대나무밭의 생태와 문화, 해설 커뮤니케이션 등 다양한 교육으로 해설 역량을 높였다.

교육에 참가자들은 "앞으로 관광객에게 깊이 있는 정보로 담양 대나무밭의 가치를 알리겠다"며 "지켜나가야 할 소중한 세계중요농업유산인 대나무밭의 보전 활동에도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유상민 전문기자 

유상민 전문기자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민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