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문화ㆍ환경
담빛음악당 ‘2023 남도국제음악제’ 열린다

13일, 도쿄프라임심포니오케스트라 및 
세계 정상급 클래식 스타들의 공연

제14회를 맞는 전남의 대표 클래식 페스티벌 ‘남도국제음악제’가 5월 13일 오후7시 30분부터 담양 추성경기장 담빛음악당 무대에서 개최된다. 

담빛음악당 개관기념으로 열리는 이번 공연은 (사)누림이 주최, 전라남도와 담양문화재단이 후원하며 국제적인 활동을 이어가고 있는 도쿄프라임심포니오케스트라와 세계 정상급 클래식 스타들의 멋진 공연이 펼쳐진다. 

이번 공연은 프랑스 브장송 국제 지휘 콩쿠르 우승자이자 아시아를 대표하는 지휘자 소가 다이스케(일본)가 지휘를 맡으며, 피아노 아그니에슈카 브르와(폴란드)와 소프라노 김아람, 테너 최승원이 멋진 하모니를 선사한다.

도쿄프라임심포니오케스트라는 1997년 창단된 이래 아시아 여러 국가들과 우호 증진 및 문화예술 교류활동을 이어가고 있으며, 한국을 비롯 국내외 다수의 클래식 페스티벌에서 연주회를 진행하며 수준 높은 음악회로 호평받고 있다.

이번 공연은 가족과 연인, 친구 등 관방제림을 병풍 삼아 숲속에서 진행되는 야간 클래식 음악회로 진행되며, 잔디밭 위 편의시설을 마련해 누구나 편히 음악을 감상을 즐길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