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사람사람들
창평새마을부녀회 '고추장 봉사'

독거노인 등 60가구에 전달

창평면새마을부녀회(회장 조성애)가 독거노인 등 관내 생활이 어려운 주민들에게 ‘사랑의 고추장’을 전달했다. 

부녀회원 20여명은 지난 19일 우리 농산물로 직접 만든 고추장을 담아 60가구에 전달했다.
이날 나눔봉사에는 김종수, 김미례 군회장단과 안영선 창평면장이 행사장을 방문해 일손을 거들고 부녀회원들을 격려했다.

조성애 회장은 “좋은 재료로 부녀회원들이 정성껏 고추장을 만들어 전달했으며, 밝고 활기찬 창평면을 만드는데 부녀회에서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