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방자치ㆍ교육
담양군의회, 제319회 임시회 ‘폐회’

조례안 7건 및 중국 의빈시 자매결연 동의안 등 의결

담양군의회(의장 최용만)가 지난 18일 제319회 임시회 일정을 마치고 폐회했다.

지난 15일 개회, 4일간의 일정으로 열린 이번 임시회에서는 각 상임위원회에서 의결한 조례안 7건(의원발의 2건, 집행부 5건)을 비롯 기타 안건으로 상정된 중국 사천성 의빈시 ‘국외 자매결연 체결 동의안’에 대해 원안 가결했다. 

이날 최용만 의장이 대표 발의한 ▲담양군의회 정례회 및 임시회의 운영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은 연간 회의 일수를 연장하는 근거를 마련하고, 연말 업무 집중화 상황을 고려해 제2차 정례회 시기를 11월 25일에서 11월 20일로 조정했다.

또한 박은서 의원은 ▲담양군 담양 송순문학상 운영조례 일부개정조례안을 대표 발의했다. 
이 조례안은 전국적으로 역량있는 문학인을 발굴하고 위원회의 구성과 운영에 대한 사항을 명확히 규정했다.

이어서 이기범 의원은 연 매출액 30억원 이상 업체에 대해 가맹점 등록을 제한하는 지역사랑상품권 정부지침 개정에 따른 담양군 대응방향을 주제로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정부지침 개정의 취지 안내, 가맹점 표기 홍보물 제작배포, 가맹점 확대방안 모색 등 집행부의 적극적인 홍보를 당부했다.

최용만 의장은 폐회에 앞서 “이번 회기동안 담양군정과 지역발전을 위한 각종 조례안과 동의안을 발의, 또는 합리적 심사하고 의결하는 한편 5분 자유발언 등을 통해 우리 지역에 당면한 문제를 해결에 최선을 다해주신 동료 의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인사하고 "앞으로도 담양군의회는 군정을 감시, 견제하고 대안을 제시하면서 5만 군민을 위해 열심히 일하는 의정활동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지현 기자

박지현 기자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