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사람사람들
박종원 도의원, 도의회 '5분 자유발언'

전남도, ‘글로컬대학30’ 등 준비철저 촉구

전라남도의회 교육위원회 박종원 의원(더불어민주당, 담양1)이 지난 17일 5분 자유발언을 통해 전남도가 ‘글로컬대학30’과 ‘지역혁신중심 대학지원체계(RISE·라이즈)’ 사업의 철저한 준비로 지역대학과 함께 지역발전의 성과를 낼 것을 촉구하고 나섰다.

이와관련, 이주호 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은 최근 광주·전남을 찾아 지역과 대학의 동반성장 지원을 위한 ‘글로컬대학30’ 사업과 ‘지역혁신중심 대학지원체계’ 사업 등 정책현안을 논의한 바 있다.

이에 박종원 의원은 도의회 5분 발언을 통해 “교육은 지금까지 교육청과 교육부의 일이었으나 이제 전남도에서도 더욱더 철저히 대학교육 업무를 준비하고 대학과 긴밀한 소통을 이어가야 한다”고 주문했다.

박 의원은 또, “사업의 가시적인 효과를 위해 지역대학과 고등교육 문제를 협의할 수 있는 전문성을 갖춘 적임자를 발탁하고, 많은 예산이 소요되는 만큼 추진에 차질이 없도록 인력도 충분히 충원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박 의원은 “한국에너지공대를 중심으로 미래에너지 분야의 경쟁력을 세계적 수준으로 끌어올리기 위해서는 대학, 기업, 국책연구소가 함께 힘을 모아야 한다”며 “각 기관이 협력할 수 있도록 전남도는 기반 마련과 지원에 최선의 노력을 다해달라”고 주문했다.

한편, ‘글로컬대학30’사업은 비수도권대학을 세계적 수준의 특성화대학으로 육성하는 사업으로, 성장 잠재력을 혁신적으로 발휘할 수 있는 대학 30곳을 선정해 대학당 5년 동안 1000억원을 지원하는 교육정책이다. /유상민 전문기자

유상민 전문기자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민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