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우리동네소식
담양문화재단, ‘비움은 채움의 시작’ 전시

담양작가 및 국내외 활동 작가 10인 초대

(재)담양군문화재단이 담빛예술창고에서 6월 8일부터 8월 27일까지 ‘비움은 채움의 시작’ 전시를 선보인다.

‘비움은 채움의 시작’ 전시는 비움과 채움이라는 단어의 함축적 의미를 담아 한국적 미니멀리즘을 근간으로 하는 현대미술의 새로운 흐름과 가치를 재조명한다.

전시에 참여하는 작가는 담양의 김재성, 김치준, 정광희 작가 외 서울, 경기, 전북, 경북 등 국내외적으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작가 10인을 초대한다.

참여작가들 작품은 한국적 미니멀리즘을 상징하는 ‘비움’이라는 전시 주제에 맞춰 다양한 형태의 조형 세계를 선보이며, 간결하고 절제된 형상의 작품과 물성의 본질을 드러내는 심미적 작품들로, 한국 현대미술의 본질과 방향성에 대해 사유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김재성 작가는 “비움이란 예술가 스스로 불필요한 요소를 덜어내는 선택적 의도이며 그러한 연속적인 과정이 또 다른 정제된 채움의 산물을 얻으며, 이는 번뇌와 고통을 수반하는 수행의 일환이다”며 “이러한 비움의 가치를 담아내는 전국의 중견 · 원로작가들을 선정하여 담양이 지역주의적인 남도 예술을 넘어 한국 현대미술을 흐름을 선도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조성원 기자  jjfromsw@kakao.com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성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