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방자치ㆍ교육
“특별한 작은학교 만들어요”

전남교육청, 작은학교 특성화 추진

전남도교육청이 2024년 ‘전남 작은학교 특색프로그램’과 ‘전남형 작은학교 특성화 모델학교’ 공모사업을 운영한다.

전남도교육청에 따르면, 교육과정 속에서 영상으로 담아내는 작은학교, 문화예술교실, 협동프로그램 등 학교의 특성을 살린 자율 프로그램이 운영되는 ‘작은학교 특색 프로그램’은 학생 수 60명 이하인 섬 지역 학교를 포함해 초·중·고 280교에서 추진된다.

‘전남형 작은학교 특성화 모델학교’는 지역의 특성과 작은학교의 강점을 결합시켜 학교만의 브랜드를 창조함으로써 전남미래교육의 표준 모델로 삼아 ‘찾아오는 작은학교, 머물고 함께 성장하는 전남교육’을 실현한다는 취지의 사업이다.

이를위해 전남교육청은 2024년도에 목포서산초(해양안전체험 특화학교), 장성서삼초(자연회복 아토피 힐링스쿨), 중동초(산수유골 영화학교) 등 특성화 모델학교 10개교를 공모 지정했다.

향후 현장 중심 컨설팅과 지속적인 성과관리를 통해 작은학교 특성화 모델학교를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

전남은 2024년 3월 기준 학생 수 60명 이하 작은학교 비율 전체의 47.7%(866교 중 413교)에 달한다. 이에 전남교육청은 작은학교가 가진 특색과 특성을 살린 ‘작지만 강한’ 전남형 작은학교를 만들어 지방교육의 위기를 극복하고자 전남학생교육수당 지급, 전남농산어촌유학 활성화, 공동교육과정 운영 등 다양한 정책을 추진하고 있다.

김대중 교육감은 “농어촌 작은학교는 전남교육을 지지하는 기반으로서 미래교육의 출발점이다.”며 “전남교육은 학령인구 감소 및 학생 유출에 따른 소멸 위기를 극복하고 학교의 강점을 살려 미래교육을 선도하는 글로컬 교육대전환에 총력을 기울여 나가겠다.”고 말했다. /유상민 군민기자

( ※ 이 기사는 지역신문발전기금을 지원받았습니다. )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AI-읽어주는신문]
담양군복지재단, 2천만원 모금 추진
[AI-읽어주는신문]
Damyang Welfare Foundation Pus...
[AI-읽어주는신문]
潭阳郡福利基金会,推๢...
[AI-읽어주는신문]
Quỹ Phúc Lợi ...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