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풀뿌리군정
"고령 영세농가 경영안정 군비 지원한다"

농업인 재해보험 자부담 10%  
벼 육묘 구매시 상자당 2천원 
병충해 공동방제, ha당 44만원

담양군이 관내 고령의 영세농업인을 대상으로 농업인 재해보험과 벼 육묘, 병해충 공동방제를 지원하는 등 폭넓은 경영안정 도모에 나섰다.

군에 따르면, 65세 이상 고령인구는 15,500여 명으로 전체 인구 중 약 35%에 해당하며 이는 고령화를 넘어 심각한 초고령화 사회에 접어들었다고 볼 수 있다.

이에 군은 민선 8기부터 영세 고령농가 지원기준을 65세 이상, 경작면적 0.7ha 미만에서 1.0ha 미만으로 확대해 많은 대상자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완화했다.

또한 영세고령 농가 농업인 안전보험 및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 시 자부담 10%를 군비를 투입해 지원하고, 벼 육묘 구매 시 상자당 2천 원을 지원한다.

이 외에도 벼 병해충 공동방제 지원시 방제비 지원에서 농약대까지 확대해 ha당 44만원을 지원하며 친환경 벼 재배농의 풀베기 비용을 지원하는 등 영세 고령농가의 경영안정을 위해 총 5억 8천만원의 예산을 투입한다.

이병노 군수는 “지역 내 영세고령농가의 경영안정 지원을 위해 다양한 지원사업을 마련해 추진함으로써 많은 농가가 혜택을 볼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차재화 대기자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