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사람사람들
경향산업(유), '쪼그리 의자' 기탁

담양복지재단에 1천만원 상당 3백개 

금성면 금성농공단지 소재 경향산업 유한회사(대표 정성훈)가 지난 17일 농작업 시 허리와 무릎을 보호하고 작업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허리보호대 쪼그리’ 300개(1,000만 원 상당)를 담양군복지재단(이사장 이정옥)에 기탁했다.

경향산업 이선영 관리이사는 “장시간 쪼그려 앉아서 일하는 어르신들의 관절질환을 예방하고자 허리보호대 쪼그리를 기부하게 됐다”며 “소소한 나눔이지만 지역 농촌 어르신들이 건강하고 즐겁게 일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정옥 이사장은 “어르신들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기탁해 준 경향산업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에 경향산업(유)이 기부한 ‘허리보호대 쪼그리’는 ㈜에덴뷰(대표 이진국)에서 특허 개발한 제품으로 농작업용 의자에 허리를 지지해 주는 보호대를 결합한 게 특징이며 무릎과 허리를 동시에 보호할 수가 있다.

특히, 탈착이 쉽고 앉거나 설 때 엉덩이에 자동 밀착되는 특허기술이 적용된 제품으로 사용 후에도 피로감이 덜 해 농업인들로부터 관절 통증, 허리질환 등 근골격계 질환 예방 효과가 높고 작업능률 향상에 도움이 된다. /박지현 기자

박지현 기자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