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풀뿌리군정
담양군,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총력'

점검회의 개최, 효과적 대응방안 강구
산사태,급경사지,하천시설 등 점검추진

담양군이 풍수해·폭염 등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에 총력을 기울인다.

군에 따르면, 지난 18일 군청 송강정실에서 이병노 군수 주재로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점검회의를 진행했다. 이날 회의에는 재난안전대책본부 15개 협업부서장 등 간부 공무원이 참석해 여름철 풍수해 및 폭염재난 대비 추진상황 점검, 부서별 협조사항 공유와 함께 상황발생 시 신속하고 효과적인 대응을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군은 최근 이상기후 등으로 인해 예측하기 어려운 여름철 자연 재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산사태 취약지역 84개소, 급경사지 64개소, 하천시설 192개소 등의 점검 및 정비를 추진하고 재난 예·경보시설(강우량기, 자동 우량 경보시설, CCTV, 마을방송) 및 이재민 구호물자에 대한 관리상태 사전점검을 완료했다.

아울러, 폭염 대응 T/F를 운영하고 실내 무더위쉼터 개방, 취약계층 방문 건강 관리 및 안부 확인, 폭염 기상특보 시 영농작업을 중지하도록 수시 안내방송 및 현장 계도를 추진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여름철 자연 재난 대책 기간 비상 체계를 강화하고 기상 상황을 실시간 감시, 기상특보 발효 시 위험지역 거주 주민 사전대피 조치, 재난 문자, 마을 방송 등 적극적인 홍보로 피해를 최소화할 방침이다”며 “장마철 집중호우와 지속되는 폭염으로부터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철저히 대비하겠다”고 말했다. /조성원 기자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