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풀뿌리군정
담양쌀, 브라질에 5톤 수출

K-푸드 인기, 현지인 입맛 겨냥

국내 산지쌀값 하락으로 다양한 판로의 확보가 필요한 시점에 담양쌀이 연이은 수출 호조로 어려운 농촌경제에 희망을 주고 있다.

담양군에 따르면, 지난달 27일 담양군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이 브라질 상파울루 최대 한인마트 ‘오뚜기마트’와 계약, 현지 판매전용 브랜드인 담양 운수대통쌀 5톤을 선적했다.

브라질은 연간 1,100만 톤의 쌀을 생산하는 남미 최대 쌀생산국이자 수출국이지만 이번에 수출된 담양쌀은 한국인과 일본인 및 한국음식(K-푸드)에 관심있는 현지인의 입맛을 사로잡는 것을 목표로 판매될 예정이다.

이병노 군수는 “앞으로도 잘사는 부자농촌 실현을 위해 쌀뿐만 아니라 다양한 농특산물의 수출길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담양쌀은 과거 대한민국 명품쌀 평가에서 여러차례 대상을 받았으며, 2024년 전남 10대 고품질 브랜드 쌀 평가에서 작년에 이어 연속 2년 대상(14년 연속 대상 8회, 최우수상 5회, 우수상 1회)을 받은 명실공히 대한민국 최고의 명품쌀이다.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