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역사회
담양 ‘상여소리’ 복원된다

김종혁씨와 담빛문화연구회 참여
오는 25일 대덕면 금산 시목마을서 시연

갈수록 사라져가는 지역 전통문화에 대한 보존의 중요성이 제기되는 가운데 옛 담양의 상여소리를 복원, 재현하는 작업이 진행돼 관심을 끌고 있다.

담양의 민속과 풍속놀이 복원 전문가로 활동중인 김종혁 장인(대한명인 제 호)에 따르면, 오는 25일 대덕면 금산 시목마을에서 담빛문화연구회 주최로 담양의 상여소리를 복원, 재현하는 행사를 갖기로 했다.

이날 상여소리 재현에는 김종혁 장인을 비롯 지역내 20여명의 풍물패, 전통민속 활동가들이 참여하게 되며 예전부터 담양지방에서 초상이 날 때 행해지던 장례문화인 상여와 상여소리를 ‘염-초경-중경-말경-노제’ 순으로 시연하면서 재현하게 된다.

이날 행사는 오전 9시에 시작해 오후 4시경 끝날 예정이며 상여, 상여소리 시연과 함께 문화공연으로 길놀이·한춤·민요·사물놀이·설장구·각설이 등 대동한마당 놀이로 진행된다.

김종혁 장인은 “담양의 상여소리 복원을 위해 뜻있는 분들이 적지않은 시간과 노력을 기울인만큼 군민들의 많은 격려와 성원을 바라며 아울러 이번에 복원,재현한 상여소리가 우리지역 전통문화유산으로 보존되도록 더욱 관심을 가져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장광호 기자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