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문화ㆍ환경
담양공공도서관,‘올해의 책’ 3권 선정

<나는인도김씨 김수로>, <아몬드>, <말 그릇>

담양공공도서관(관장 김종성)은 '책으로 만나는 담양, 한 책 읽기' 프로그램 일환으로, 담양군민이 읽어야 할‘올해의 책’ 3권을 선정했다.

올해의 책은 사서, 독서회 강사, 국어 및 사서교사에게 추천받은 도서를 심의,검토 후 주민들의 투표를 거쳐 최종 선정됐으며 어린이도서, 청소년도서, 일반도서 각 1권씩, 총 3권이다.

가장 많은 선택을 받은 어린이도서는 다문화가정 아이들이 겪는 성장담을 주제로 한 <나는 인도김씨 김수로> 이다.

이어 청소년이 읽어야 할 책은 손원평 작가의 <아몬드>가 선정됐고, 김윤나 작가의 <말 그릇> 이 성인들이 함께 읽을 책으로 꼽혔다.

이번에 선정된 도서는 1년 동안 「작가와의 만남」, 「한 책 원화 전시」, 「독서 릴레이」 등 독서행사에 다양하게 활용된다.

특히 관내 학교에 배포해 학생들의 독서·토론 글쓰기와 주민 독서동아리 활동 등에 활용할 방침이다.

김종성 관장은“앞으로도 여러 공간에서 올해의 책을 접할 수 있도록 다양한 행사를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고 밝혔다./조현아 기자

조현아 기자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