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기획ㆍ특집 인터뷰
인터뷰/ 박종원(담양1선거구 도의원 무투표 당선자)

■ 도의원 담양1선거구에서 경쟁자 없이 무투표로 당선된 소감은?

☞ 전남도의원 담양1선거구 더불어민주당 후보 박종원입니다.
무투표 당선자로 확정해 주신 것에 막중한 책임과 함께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아울러 공직선거법상 무투표 당선자는 본인 선거운동이 중지가 됩니다.

그래서 선거운동복을 입지 못하고, 선거사무소 현수막도 철거 하였습니다. 이점 너그럽게 양해하여 주시길 바랍니다. 하지만 다가오는 6.13지방선거에서 더 큰 담양 발전과 모두가 행복한 더 나은 삶을 위해 이개호 위원장님과 함께 더불어 민주당 후보들의 승리를 위해 자원봉사자로서 더 열심히 뛰겠습니다.

다시 한 번 보내주신 적극적인 지지와 성원에 감사드리면서 군민 모두의 가정에 행복과 사랑이 함께 하시길 기원합니다.

■ 전남도의회에 입성하면 어떤 의정활동을 펼칠 계획인지?

☞ 지난 8년간 군민의 대변자로서 집행부의 견제자로서 담양의 발전을 위해 노력해 왔고, 군의원 생활을 통해 담양의 미래와 희망도 보았습니다.

이제 지난 의정활동 경험을 통하여 담양지역발전의 현안사업을 파악하고, 또한 정부와 전라남도의 정책을 분석하면서 우리 담양군에 필요한 예산확보를 위하여 도의원의 사명과 본분을 한 치의 흐트러짐 없이 수행하겠습니다. 아울러 담양 출신의 도의원으로서 담양군의 명예와 자존심을 꼭 지켜내고 드높이겠습니다.

훌륭한 의원은 좋은 정책을 입안하고 리더쉽을 발휘하여야 합니다. 하지만 더 중요한 것은 집행부를 견제하고 감시하는 것입니다. 집행부를 견제할 때에는 강함보다는 부드러움이 더 큰 힘을 낼 수가 있습니다. 저는 도의원이 되면 지금까지 그래왔듯이 도청직원들과 긴밀한 협조관계를 유지하고, 인간적인 관계를 형성해 나가면서 균형과 타협을 통해 견제함으로써 담양의 발전을 위해 더 노력하겠습니다.

■ 4년의 임기 중 어떤 분야에 더 관심을 두고 활동할 계획인지?

☞ 우선 어떤 분야에 편중되지 않고 지역경제 활성화 및 군민의 삶의 질 향상과 모두의 행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말씀 드립니다.

잘 아시다시피 전남도의회는 7개의 상임위원회로 구성되어 있습니다. 철저하게 상임위 위주로 모든 의회 운영이 이루어진다 합니다. 저는 교육위원회에서 활동하고 싶습니다.

우리 군은 “인문학 교육특구”로 지정된 브랜드의 도시입니다. 인문학 교육특구를 교육, 문화, 예술을 융합한 인본중심의 인문학 교육관광도시로 지역특성에 맞게 발전시켜 학생들의 인문학 기행지로, 관광객의 여행지로 연계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보탬이 될 수 있도록 도의원으로써 제 역할을 해 나가겠습니다.

우선 지난 2017년 12월 5일 전라남도의회 교육위원회에서 부결되어 좌초된 공립형 대안학교를 적극 추진하여 봉산초교 양지분교에 유치하고 첨단문화복합단지에 국제학교(학력인정을 받을 수 있는 학교설립인가 지원)를 유치함으로써 명실공이 인문학 교육도시로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삶은 배움의 연속입니다. 전 세대를 아우를 수 있는 평생학습 프로그램을 적극 지원하여 평생학습 교육도시를 실현해 나가겠습니다.

그리고 정원자원의 지역이미지를 브랜드화하여 개인정원, 가로정원, 농업정원, 생태정원 등 담양 전역으로 확산시켜 인문학이 배어 있는 “정원문화도시” 육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 담양군을 위해 특별히 하고 싶은 일이 있다면?

☞ 담양은 호남고속도로와 광주-대구간 고속도로, 고창-담양간 고속도로가 통과함에 따라 편리한 교통망을 확보하고 있습니다만, 철도망이 구축되지 않은 단점을 지니고 있습니다.
따라서 광주-대구간 달빛내륙철도 건설사업이 2019년 국책사업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전라남도 차원에서 적극 노력하겠습니다. 내륙철도의 건설과 더불어 담양에 역사를 설치하여 철도망의 효과를 극대화 하도록 하겠습니다.

그리고 에코 하이테크 담양 일반산업단지가 조기에 분양될 수 있도록 전라남도 투자유치 조직과 긴밀한 협조관계를 유지하겠습니다. 아울러 생태도시에 걸 맞는 다수의 기업들이 담양에 입주할 수 있도록 노력함과 동시에 5년 후 지방중소기업 특별지원지역으로 재지정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4개소의 산단(무정, 금성, 에코 농공단지, 일반산단 등)이 정상 가동되어 기업활동이 순조롭게 이루어지면 청년실업률 해소, 일자리 창출, 지역상권 활성화, 인구증가, 세수증대 등 재정 여건이 열악한 우리 군에 보탬이 될 것이고, 지역 경제도 활성화 되리라 봅니다.

■ 담양군민들에게 드리고 싶은 말은?

☞ 평소의 소신대로 깨끗한 정치, 생활정치를 표방하고 담양군과 군민을 진정으로 위하는 마음으로 군민들이 필요로 하고 갈망하는 것이 무엇인가를 더 듣고 낮은 자세로 경청하겠습니다. 이를 도정에 반영하여 담양군의 발전, 군민들의 더 나은 삶과 모두의 행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습니다.

한결같이 변함없는 사람으로 기억해 주시고 따뜻한 마음으로 진솔하고 낮은 자세로 늘 군민과 함께 하겠습니다. 다시 한 번 적극적인 지지와 성원에 감사드리면서 군민 모두의 가정에 항상 행복과 사랑이 가득하시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장광호 기자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읽어주는신문]
Tỉnh Chon nam hỗ t...
[읽어주는신문]
【Cùng sống chung......
[읽어주는신문]
Huyện Dam yang , dự...
[읽어주는신문]
Trung tâm Gia đình D...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