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포토 포토뉴스/카메라출동
포토뉴스/ 병풍산의 병풍같은 경치

병풍산을 올려다봐도 병풍
정상에서 내려다봐도 병풍

“날씨도 좋은데, 이번 주말에 가까운 곳으로 몸도 마음도 건강 해지는 산행을 떠나볼까?”

초여름의 푸른 정취를 느끼려는 등산객들의 발길이 늘고 있는 요즘, 담양 10경 중 하나인 ‘병풍산’ 정상에서 바라본 풍광이 이채롭다.

산 정상에서 바라본 전경은 사방이 확 트인 들녘과 ‘사람인 人’ 세 개를 겹쳐 놓은 삼인산이 한눈에 들어오고, 저 멀리 우리나라 21번째 국립공원인 무등산도 보인다.

병풍산은 담양군 수북면, 대전면과 장성군 북하면을 경계에 걸친 822m 높이의 산으로 신선대에서 시작해 우뚝 솟은 옥녀봉, 천자봉, 투구봉에 이르기까지 고르게 뻗은 산줄기가 병풍처럼 펼쳐져 있다.

담양뉴스  webmaster@dnnews.co.kr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담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