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담양뉴스TV
영상뉴스/담빛예술창고 개관 3주년 기념 특별공연

박은혜,김효영 초청 Organ(오르간) & 笙簧(생황) 협연
21일 오후 2시 담빛예술창고


담양군문화재단이 개관 3주년을 기념해 오는 21일(금) 오후 2시 ‘Organ(오르간) & 笙簧(생황)’을 주제로 특별공연을 진행한다.

이번 특별공연은 재단 산하 ‘담빛예술창고’ 오픈 3주년을 기념하는 한편 민족 최대의 명절 추석을 맞아 평소 접하기 어려운 대나무 파이프오르간과 생황의 아름다운 선율을 군민, 관광객들에게 선사하고자 마련했다. 공연은 국내 유명 연주가인 박은혜 오르가니스트와 김효영 생황연주자를 초청, 수준있는 공연을 선보이게 된다.

박은혜 오르가니스크는 독일 뮌헨국립음악대학원을 졸업하고 세종문화회관, 영산아트홀, 미국·독일·스위스·일본 등 국내·외 다수의 초청 독주회와 코리안 심포니, 인천시립합창단, 서울시립합창단 협연 등 유명 연주가이다. 또 김효영 생황연주자는 신비롭고 다채로운 음색을 가진 악기 ‘생황’을 자유자재로 다루는 뛰어난 연주가인 동시에 지속적으로 생황 음악을 만드는 작곡가로도 활동중이다.

아울러 서울신학대학교 교회음악과와 한국예술종합학교 음악원 예술전문사과정을 졸업하고 오르간 전공으로 프랑스 파리국립음악원·스위스 바젤국립음대 졸업한 현 앙상블 오르투스 멤버이자 ‘프리모 깐딴떼’ 반주자, 그리고 한국교회음악아카데미협회 이사인 오르가니스트 김 강이 찬조 출연한다.

이번 공연과 관련 문화재단 관계자는 “대나무로 이루어진 두 악기의 협연을 통해 대나무의 고장 담양을 널리 알리고, 담양의 대표 복합문화공간인 담빛예술창고의 공연 방향성을 제시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한편 담빛예술창고는 ‘2018 담양 방문의 해’를 맞아 지난 7월 3일부터 대나무 파이프오르간 정기연주(주말·공휴일)를 평일 연주까지 확대해 관광객에게 국내 유일의 대나무 파이프오르간 연주를 감상할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주말/공휴일은 16:30~17:00, 매주 화/목요일 14:00~14:30. 연주시간 30분, 주4회 진행)
자세한 문의사항은 (재)담양군문화재단 행정지원팀(☎061-383-8241)에서 확인할 수 있다./남윤정 전문기자
 

남윤정 전문기자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남윤정 전문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