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론광장 독자투고
독자의 글/감언이설 [甘言利說]글. 박은서

눈앞에 보이는 이익에 급급해
일을 추진하다보면
반드시 뒷탈이 있기 마련이다.

물론 감언이설을 일삼는 사람은
또 어떠한 말로
상대의 눈과 귀를 속일지 모르지만
본인의 말 한마디가
얼마나 위험한지
깊이 깨달았으면 한다.

특히 지도자가 되고자
준비하는 사람이라면
더욱 신중을 기해야 한다.

담양뉴스  webmaster@dnnews.co.kr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담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