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사람사람들
소외된 이웃 ‘사랑의 김장김치’ 나눔 이어져경로당·독거노인·장애인·한부모 및 저소득 가정 등에 전달

금성면 새마을부녀회 196개소
무정면 여성단체협의회 160개소
고서면 새마을부녀회 200여 개소

연말연시가 다가오면서 담양 관내 곳곳에서 소외된 이웃을 위한 사랑의 김장김치 나눔 행사가 이어지고 있다.

먼저 금성면 새마을부녀회(회장 임춘애)는 지난달 29일까지 4일간에 걸쳐 금성면 주민자치위원회(위원장 차경진)가 유휴지에 재배한 배추 1,000포기로 김치를 담가 관내 경로당 26개소와 독거노인 및 소외가정 170여 가구에 김장김치를 전달했다.

29일 무정면 여성단체협의회(회장 백형숙)도 관내 어려운 이웃을 위해 노인일자리사업 참여 어르신들이 유휴지에서 무공해로 재배한 배추 500포기를 비롯 자원봉사자회 김삼순 회장, 영천1구 정경석 이장이 지원한 200포기를 더해 총 700포기의 김치를 버무려 관내 독거노인과 장애인, 경로당 등 어려운 이웃 160세대에게 전달했다.

이어 지난달 30일에는 고서면 새마을부녀회(회장 김덕희)가 어려운 이웃이 건강하게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LG이노텍과 함께 사랑의 김장김치를 담가 독거노인, 장애인, 한부모가정, 저소득가정 도움이 필요한 이웃과 경로당 사회복지시설 등 200여 개소에 전달하는 등 따스한 인정을 나누었다.

군 관계자는 “사랑의 김장김치 나누기 행사는 우리 주변의 이웃들이 따뜻하게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돕기위해 매년 진행하고 있는 뜻 깊은 행사” 라며 “어느새 추워진 날씨 속에서도 정성껏 김치를 담그며 함께 고생해주신 많은 분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조현아 기자

조현아 기자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조현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