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방자치ㆍ교육
담양교육청, 5·18기념 사적지 탐방

관내 초·중 학생자치회 40여명 대상 실시
각급학교 기념행사 및 현장답사도 적극 지원

담양교육지원청(교육장 이정희)은 지난 10일 관내 초·중 학생자치회 임원 40여명을 대상으로 5·18민주화운동 특강과 함께 5.18사적지 탐방을 실시했다.

이번 특강은 5·18민주화운동 39주년을 기념해 학생들의 민주시민의식과 역사의식을 고양하고자 진행됐다.

주요 행사로는 △학생자치회 활성화를 위한 이정희 교육장과의 대화 △전영호 작가의‘문화로 본 5·18민주화운동’특강 △양림동 역사문화마을 탐방 △구.전남도청, 5·18기록관 등 오월길 체험 △국립 5·18묘지 참배 순으로 이어졌다.

이번 행사에 참가한 창평중 고민서 학생은 “오월지기 선생님께서  ‘잊혀진 역사는 왜곡되고 반복 된다’고 하신 말씀이 마음에 와 닿았으며, 5·18민주화운동을 공부하고 기억해야 하는 이유를 알게 되었다”고 참가 소감을 밝혔다. 또 한재중 하석헌 학생은 “‘민주',‘대동의식’이라는 5·18민주화 운동의 의미를 알게 되었으며, 민주화운동에 참여하신 분들이 자랑스럽다”고 말했다.

한편, 담양지역 각급 학교는 5월을 맞이해 현수막 게시, 계기교육, 주먹밥급식, 사적지답사 등 5·18민주화운동 기념행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담양교육지원청은 수북초교 외 관내 초·중 6개교에 현장체험학습 차량 지원을 하는 등 역사를 바로 알고 민주시민의식을 향상하기 위한 교육활동을 적극 지원하고 있다./김완근 기자

김완근 기자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완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