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사람사람들
김대석 부채명인, 1179부대장 ‘감사패’ 수상

죽녹원 송강정 훈장 초암선생도 ‘감사패’ 받아
전통문화 홍보 통해 장병 인성함양 기여한 공

김대석 부채명인(전남무형문화재 제48-1호 접선장)이 지난 17일 11공수특전여단 1179부대장(준장 정희옥) 감사패를 받았다.

김 명인은 평소 1179부대와 유대관계를 맺어 오면서 여단장을 비롯 장병들에게 부채를 통해 우리의 전통문화 전파와 인성함양에 힘써 왔으며, 아울러 부대 행사때 마다 초청행사와 전시회 등을 통해 전통 부채체험 편의를 제공하고 무상으로 부채를 기증 하는 등 남다른 노력을 기울여 이번에 여단장 감사패를 받았다.

또한 죽녹원 시가문화촌 송강정에서 김대석 명인의 부채에 서화(書畵)를 그려 담양의 전통문화를 대내외에 홍보하고 있는 초암 선생도 이날 함께 여단장 감사패를 받았다. 

한편 김대석 부채명인과 초암선생은 수년째 두 사람이 콤비를 이루며 각종 국내 문화행사에 초청받아 우리의 전통문화와 담양을 홍보하고 있는 것은 물론 중국과 일본 등 국제적인 문화,관광박람회 등에도 초청받아 담양의 명예와 함께 국위를 선양하고 있다. / 장광호 기자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