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풀뿌리군정
신규 농업인 ‘창업자금·주택자금’ 지원

군, 농업창업 3억원, 주택구입 7,500만원까지 융자
3월 19일까지 읍면사무소에 신청접수

▲귀농,농업창업 설명회

담양의 농촌으로 이주해 농업에 신규 종사하거나 농가주택을 구입하려는 귀농 또는 농업창업 희망자에게 담양군이 관련 자금을 지원해 준다.
군에 따르면, 2020년 상반기 농업창업 및 주택구입지원사업 참여자를 오는 3월 19일까지 모집한다.

올해 귀농 농업창업 및 주택구입지원사업 대상은 65세 이하(1954. 1.1 이후 출생자) 세대주이면서 농촌지역 전입일 기준, 농촌 외의 지역에서 1년 이상 지속적으로 거주하고 농촌지역 전입일로부터 만 5년이 경과하지 않은 세대주로 담양에서 실제 거주하면서 농업에 종사하고 있거나 거주할 예정자가 해당되며 귀농·영농 교육을 100시간 이상 이수한 자 등의 자격 제한이 있다. 

또, 농업 외 타 산업분야에 전업적 직업을 가진 자나 농업 외 타 산업분야의 사업자등록증 소지자(단, 수산업은 겸업가능)는 지원할 수 없다.

이와함께 군은 올해 신청자격을 확대, 농촌지역에 거주하면서 농업에 종사하지 않은 ‘재촌 비농업인’ 신청할 수 있도록 했으며 다만 그 비율을 전체 사업비의 20%를 넘지않도록 했다.

올해 지원사업 대상자로 선정되면 5년 거치 10년 균등 분할상환 조건으로 농업 창업자금은 최대 3억원, 주택 구입자금은 최대 7,500만원까지 연 2% 금리의 이차보전 방식으로 지원받을 수 있다.

사업 희망자는 주소지 관할 읍면사무소에 접수하면 되고, 3월 25일 열리는 담양군 귀농귀촌 활성화위원회의 심층 면접평가에서 고득점자 순으로 우선 지원할 예정이다.

이와관련 농업기술센터 담당자는 “귀농창업 및 주택자금은 귀농인이 안정적으로 농업·농촌에 정착 할 수 있는 좋은 기회이므로 관내 귀농인들이 많은 관심을 갖고 신청해주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올해 상반기 담양군 사전 수요조사에 의하면, 32개 희망농가에 총사업비 65억2천만원 가량으로 파악됐으며, 지난해 지원사업 규모는 23개소에 41억 4,700만원으로 집계됐다. 또 지난 2011년부터 2019년까지 지원사업 규모는 78명에 총 97억원에 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업관련, 자세한 문의 및 기타사항은 농업기술센터 관련부서(061-380-3441)나 농업기술센터 홈페이지(http://atc.damyang.go.kr/) 공지사항에서 안내 받을 수 있다./장광호 기자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