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역사회
담양소방서,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

취약계층 세대에 소화기1대 및 감지기1개

담양소방서(서장 최현경)가 담양군 및 곡성군 관내거주 화재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주택용 소방시설을 보급할 계획이다.
소방서에 따르면,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 계층을 중심으로 보급하되 독거노인까지 범위를 늘려나갈 예정이다. 이에따라 4월 중 담양소방서 보유분인 소화기 400대와 단독형 경보감지기 500대를 우선 보급한 후에 담양군 및 곡성군과 연계해 올 연말까지 약 3천 세대에 추가 보급할 방침이다.

소방청 통계에 의하면, 지난 2012년부터 2019년까지 주택화재 발생율은 약 18.3%인 반면에 화재 사망자 비율은 47%가 주택에서 발생했다. 지난해 9월 무정면 주택에서도 등유 작업중 착화하는 화재가 발생했지만 다행히 소화기를 구비해 놓아 신속히 초기진화 한 것 사례가 있었다.

이와관련, 담양소방서 예방대책 담당자 김병철 소방위는 “주택용 소방시설은 화재 초기진화와 대피에 결정적인 역할을 한다”며 “안전한 주거환경에서 살아가기 위해서는 반드시 주택용 소방시설을 설치해야 한다”고 전했다.

담양뉴스  webmaster@dnnews.co.kr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담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