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역종합
월산면,홍수조절지 일원‘소공원’ 조성

주민자치위원 및 공직자 등 30여명 참여
목수국, 보리수 1,930주 식재 볼거리 선사

월산면사무소(면장 김성환)가 지난 1일 관내 홍수조절지 일원에 ‘숲속의 전남만들기’ 사업 일환으로 주민자치위원 및 공직자 등 3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목수국 1700주, 보리수 230주 등을 식재해 소공원을 조성했다.

이번에 조성된 소공원은 주민들의 건강을 위한 체육공원으로, 관광객에게는 힐링의 장소로 활용될 예정이다.

김성환 월산면장은 “앞으로도 주민들 스스로가 마을을 가꾸어 나가는 분위기를 조성해 월산을 찾은 관광객이 수목이 가득한 자연 속에서 좋은 추억을 남기고 갈 수 있도록 아름다운 월산면을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이 밖에도 월산면은 마을 내 쾌적한 환경을 저해하는 장소 10여개소를 선정, 목수국, 산수국, 무궁화, 홍가시나무, 금목서 등을 심은 마을화단을 조성하는 등 집중적인 환경관리로 주민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하고 있다.

한편 5월의 신부를 닮은 새하얀 꽃을 피워내는 목수국이 만들어내는 장관은 7월에서 8월경부터 시작돼, 9월에서 10월경에는 보리수 개화로 이어져 가지마다 대롱대롱 빨간 열매를 틔워내며 내년 월산면을 찾은 방문객들에게 이색적인 볼거리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담양뉴스  webmaster@dnnews.co.kr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담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