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역사회
고서 도로변 화재, 초기진압 군인 ‘미담’

31사단 503여단 5대대 이재민 상병

운전중 고서면 도로변에 발생한 화재를 발견하고 자신이 직접 불을 끈 후 소방서에 알려 안전한 화재진압에 도움을 준 군인의 미담이 뒤늦게 알려졌다.

담양소방서(서장 최현경)에 따르면, 지난 20일 오후 7시경, 31사단 503여단 5대대 남구 주월2동 예비군동대에 복무중인 이재민 상병이 이날 오후 고모집에 들렀다 집으로 가는 길에 고서면 도로변 포도 판매장에 불이 난 것을 발견하고 신속히 불을 껐다.

화재당시, 인근에 주택이나 건물은 없었지만 판매장 뒤편에 마른풀이 무성하여 자칫 들불로 옮겨붙을 수 있는 상황이었기에 이 상병은 한 치 망설임도 없이 차에서 내려 불이 난 곳으로 달려가 차량에 휴대하고 있던 소화기를 사용해 불길을 완전히 진화했다. 화재를 진압한 이 상병은 꼼꼼한 성격을 발휘해 119차량이 올 때까지 자리를 떠나지 않았다.

소방서 관계자는 “화재 사고에도 골든타임이 존재하는데 소방차가 차고지를 빠져나와 출동하는 순간부터 현장 도착까지 통상 5분의 시간을 이른바 소방골든타임이라 부른다.” 면서 “5분이 지나면 연소 확산속도와 피해 규모가 급격히 증가할 수 있기 때문에 이 상병이 골든타임을 지키며 훌륭한 소방의 역할을 했다.”고 칭찬했다.

이 관계자는 또 “이 상병의 선행 덕분에 큰 화재를 면할 수 있었으며 그가 사용한 차량용 소화기 1개는 소방차 1대의 역할을 대신했다”고 말했다./차재화 대기자

차재화 기자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차재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2
전체보기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