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사람사람들
양용호 금성농협장, ‘국무총리상’ 수상

제25회 농업인의 날, 농업·농촌발전 공로

금성농협 양용호 조합장이 제25회 농업인의 날 기념식에서 농업·농촌 발전에 기여한 공로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올해 농업인의 날(11월 11일)을 기념해 농업에 헌신적으로 기여한 유공자를 포상하는 정부포상 공모를 실시, 담양군 금성농협 양용호 조합장이 국무총리상에 최종 선정됐다.

양용호 조합장은 대숲맑은 담양 친환경 쌀의 안정적인 생산·가공·유통 판로기반 조성으로 농업인의 실익 증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특히 미곡종합처리장(RPC) 광주·전남 운영협의회장을 맡아 적정 벼 재배면적 확보와 선제적 쌀 수급 안정에 기여하고자 논 타작물 재배 사업을 적극 홍보 및 독려해 성과를 거뒀다.

또한 담양쌀 고품질화와 차별화된 유통전략으로 서울,광주 등 학교 및 공공급식 친환경 쌀 납품 품평회에 적극 참여, 2011년부터 현재까지 101억 여원의 친환경 쌀을 학교에 납품하는 등 담양쌀의 경쟁력을 높였다.

양용호 조합장은 “이번 국무총리 표창은 조합원 모두의 노력으로 이뤄낸 결실이며 앞으로 담양통합 RPC를 내실있게 건립해 농가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담양뉴스  webmaster@dnnews.co.kr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담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