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우리동네소식
창평새마을부녀회, ‘사랑의 고추장’

독거노인·소년소녀가장 60세대에 전달

창평면새마을부녀회(회장 이명순)가 밑반찬나누기 사업의 일환으로 ‘사랑의고추장’을 담아 독거노인 등 관내 생활이 어려운 주민 60세대에 전달했다. 

새마을부녀회원들은 지난달 25일 창평리 부녀회장집에 모여 우리 농산물로 직접 만든 고추장을 홀로 사는 노인과 소년 소녀 가장 등 60여 곳에 전달하고, 코로나19 극복과 함께 주민들을 위로 했다.

이번 고추장 담기 행사에는 김병윤·김미례 군회장단이 참석해 격려금 전달과 함께 회원들을 격려했다.

이명순 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됐으면 하는 마음으로 우리 농산물로 직접 준비를 했다”며, “열심히 준비했으니 드시고 힘을 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