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문화ㆍ환경
2021생생문화재사업 '역사탐방' 성료    

참가자들, “담양의 문화와 문화재 체험 좋았어요”
다문화여성 대상 담양문화재 탐방·체험 ‘호평’

지역 다문화여성을 대상으로 진행된 2021년도 생생문화재 활용사업 문화재 '역사탐방' 과정이 참여자들의 호응속에 최근 마무리됐다. 

이번 역사탐방 과정은 ▲생태도시 담양문화재 역사의 길 ▲전통한지공예체험으로 문화재 체험하기 ▲담양 정자문화 탐방을 통해 지역문화 역사 계승하기 ▲죽순요리 음식문화 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됐으며 6월 25일부터 7월 14일까지 5차례 교육이 진행됐다.

담양군건강가정다문화지원센터를 비롯 한국대나무박물관, 관방제림 등 담양의 명소와 문화재의 숨결을 찾아가며 스토리텔링을 통해 우리 문화재에 대한 관심과 친밀도를 높여 다문화여성들로 하여금 “우리도 지역민” 이라는 자긍심을 갖도록 진행됐다.

탐방에 참가한 캄보디아 출신 네크락스메이(주은미) 씨는 “건강가정다문화지원센터를 이용하면서 한국어 공부와 더불어 담양의 문화와 문화재에 대해 알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며, 특히 이번 탐방에서 담양의 문화재 현장 곳곳을 답사하면서 해설사 선생님의 문화해설을 들으니 문화의 이해하는 폭이 훨씬 넓어졌다” 며 “우리 아이들에게 물려줄 문화유산을 잘 보존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는 소감을 전했다.

또, 담양군 건강가정다문화지원센터 박은순 국장은 “이번 프로그램이 지역내 다문화여성들에게 우리문화를 알릴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 주어 고맙다” 면서 “앞으로 기회가 되면 더 많은 다문화 가족에게 지역의 역사문화를 알리고 참여 할 수 있게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2021생생문화재사업은 ‘생태도시 담양-문화재와 소통하다’를 주제로 문화재청과 담양군 주최, (협)천년담양문화제작소가 주관하며 전통공예문화연구회, 담양뉴스가 협력기관으로 참여해 교육일정을 진행한다./유상민 전문기자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