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155건)
독자의 글/사람, 신의...
무언가를 얻기 위해내려놓아야 할 것이 있다면당연히 고민이 되겠지.하지만,내려놓아야 할 것이사람을 잃는 것이라면얘기가 달라져야 하지 않을...
담양뉴스  |  2020-06-29 12:34
라인
독자의 글/의무와 배려.
그가 격양된 목소리로 말했다.한 식당에서 음식을 기다리며들어오는 손님들을 봤는데10명 중 1명도 채 안될만큼마스크 착용자가 없었다고.....
담양뉴스  |  2020-06-22 14:04
라인
독자의 글/매일생한 불매향(梅一生寒不賣香)
결코 어려운 일은 아니였다.당신에 대한 믿음이 있었고도와야겠다는 절박함이 있었으니조건 따위없이 진심을 다했다.머지않아 모두의 진심을내팽...
담양뉴스  |  2020-06-15 11:32
라인
독자의글/안아주다
한가지 현상을 놓고어떻게 사람마다다른 생각을 할수 있냐는초등 3학년 조카의 질문에잠시 머뭇거리다가나름 그럴싸한 답변을 시작했다.내 눈에...
담양뉴스  |  2020-06-08 16:17
라인
독자의 글/그냥...
불쑥 찾아온 그를 보고덜컥 겁부터 났다.분명 이유가 있을 법하여물었는데그는 '그냥...'이라는 말만반복했다.세상 일에그냥...
담양뉴스  |  2020-06-01 10:51
라인
독자의 글/고자질.
중국을 최초로 통일하고 진나라를 세운 진시황은 천하를 통일한지 얼마 후 세상을 떠났습니다.진시황은 후사로 장남 부소를 지명하였으나, 진...
담양뉴스  |  2020-05-25 11:31
라인
독자의 글/충고같지 않은 충고.
정치 또한젊어져야 하지 않겠냐고패기 있게 말하던 그 청년에게,내 아이를 위해좀더 나은 세상을펼쳐주고 싶다던 초보 엄마에게,세상을 바꾸는...
담양뉴스  |  2020-05-18 11:09
라인
독자의 글/소소한 행복.
우리집은 긴급재난지원금 신청안하냐고 묻는 딸아이에게,아직 버틸만하니우리보다 더 어려운 사람들에게양보하는게 맞는 것 같다는남편의 답변에지...
담양뉴스  |  2020-05-11 12:26
라인
독자의 글/효도란...
"올해 끓이는 마지막 쑥국잉께맛이 있든 없든, 묵을라믄 오등가 혀~""오매~ 핑 달려갈랑께식사하지 말고 지달리세유~"아침 일찍 시엄니 ...
담양뉴스  |  2020-04-28 13:51
라인
독자의 글/예의.
아무 미련도 남아있지 않는듯 문 박차고 나갔던 당신이지만이해하려고 노력했다.누가봐도 신중하지 못한 처사였지만그것 또한 당신의 선택이였으...
담양뉴스  |  2020-04-21 11:11
라인
독자의 글 / 지상병담(紙上兵談)
보통의 사람들은말 잘하는 이를 보면 호감을 갖고주시하는게 사실이다.내가 만났던 그도전문적인 용어를 써가면서어찌나 말을 잘하던지그 쪽 분...
담양뉴스  |  2020-04-13 15:50
라인
독자의 글/때.
나른한 오후무기력하고 연신 하품이쏟아질 때,누군가 건내주는 커피 한잔은참 달달하다.뭘 잘못 먹었는지속쓰림에 내색도 못하고있을 때,누군가...
담양뉴스  |  2020-04-06 13:32
라인
詩산책/ 곰밤부리나물*
정월 대보름 지나농협로컬푸드 매대에서눈에 익은 나물을 만났네.곰밤부리나물을나는 별꽃으로만 알았으니나의 꽃이라고 말하면서도곰밤부리가 별꽃인 것을오늘 처음 알았네.곰밤부리를 살짝 데쳐서다진 마늘, 간장, 된장, 참기름갖...
김성중 기자  |  2020-04-06 09:56
라인
독자의 글/누구를 위한 최선인가.
목적을 갖고 다가오는 사람은이내 본색이 드러난다.표정이 과했기에 어색했고배려가 지나쳐서 부담스러웠다.당신을 가까이하지 못하는 이유가이다...
담양뉴스  |  2020-03-30 11:24
라인
詩 산책/살구꽃이 피면
김성중 기자  |  2020-03-30 10:34
라인
독자의 글/쿠폰.
자주 들르지 못했는데어느새 쿠폰종이에 도장 10번이 찍혀있다.'아메리카노1잔 무료'공돈이 생긴 것 마냥왠지 모를 웃음이 ...
담양뉴스  |  2020-03-23 11:53
라인
독자의 글/대화.
"우리 얘기 좀 하자.""네? 무슨 얘기요?""대화라는걸 좀 해보자고.너랑 나랑 무슨 문제가 있는지..."그는 왜 대화라는 표현을 썼을...
담양뉴스  |  2020-03-16 14:26
라인
독자의 글/듣는자세.
강요하듯 몇 번을 말씀하셨다.본인의 잘못된 점이 있으면가차없이 지적해 주라고,사회생활에는나이가 우선이 아닌경험이 중요하니어떤 말을 하더...
담양뉴스  |  2020-03-09 12:11
라인
독자의 글/충고.
"나나 되니 이런 말 해주는거야."꽤 생각해주는 척이렇게 시작된 말은여지없이 내 가슴에 비수로 꽂혔다.시간이 지난 지금,상처가 다 아문...
담양뉴스  |  2020-03-02 13:22
라인
독자의 글/꼰대.
나름 나의 의견을열심히 피력하며논리적으로 다가갔지만그는 이미 결론을 내놓고 있었다.말로는 다수의견에 따르겠다며꽤 공정한 척 했지만정작 ...
담양뉴스  |  2020-02-24 15:28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