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사람사람들
신년사/ 김정오 담양군의회 의장

2022년 임인년 새해에도 담양군의회는 군민과 함께하겠습니다.
 

존경하고 사랑하는 담양군민 여러분!
다사다난했던 지난해를 뒤로하고, 희망찬 임인년(壬寅年) 새해가 밝았습니다.
먼저 지난 한 해 동안 담양군의회에 보내주신 군민 여러분의 아낌없는 성원과 따뜻한 격려에 깊이 감사드립니다. 새해에는 소중한 일상을 되찾고, 군민 여러분께서 소망하시는 일들 모두 성취하시길 소망합니다.

지난해에 이어 또다시 코로나로 힘겹고 안타까운 상황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어렵고 힘든 상황 속에서도 묵묵히 자신의 일을 하시며, 틈틈이 지역사회 화합과 봉사활동에도 게을리하지 않으시는 군민 여러분을 바라보며 담양의 희망을 봅니다.
지금까지 군민 여러분의 희생과 협조로 우리는 잘 이겨왔습니다. 오랜시간 최선을 다해 코로나에 맞서온 군민 여러분과 공직자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모두가 서로 격려하며 힘을 모아 어려움을 극복해나가기를 바랍니다. 해가 뜨기 직전이 가장 어두운 것처럼 지금의 어렵고 힘든 상황이 지나면 언제 그랬냐는 듯이 소중한 일상회복의 시간이 선물처럼 주어지리라 믿습니다.

사랑하는 5만 군민 여러분!
우리 담양군의회는 지난 한 해도 군민의 가장 가까운 곳에서 군민의 목소리를 대변하기 위해 노력해왔습니다. 군민의 요구를 정책으로 담기 위해 군민 여러분을 찾아가고, 듣고, 공감하고, 해결하는 의정활동을 펼쳐왔습니다. 오늘보다 더 나은 담양을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해왔지만 그래도 부족한 점이 많았을 것입니다. 우리 의회는 지나간 성과에 얽매이지 않고 또 다른 성과를 군민 여러분께 드리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존경하는 군민 여러분!
2022년 임인년 새해에도 담양군의회는 군민과 함께 하겠습니다.

먼저,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일상 회복을 통한 민생안정을 최우선으로 의정활동을 펼치겠습니다. 코로나로 모두가 지쳐있고, 소상공인과 자영업자의 어려움은 이루 말할 수 없습니다. 우리 의회는 코로나로 고통받는 군민을 위로하고, 지역경제를 회복시키기 위한 정책 지원을 아끼지 않겠습니다. 민생 현장에 한걸음 더 다가가 군민의 아픔을 공감하고, 여러분의 희생을 희망과 기대로 만들어가기 위해 모든 힘과 역량을 집중하겠습니다.
또한 새로운 자치분권 시대를 열어 가겠습니다. 2022년 1월 13일은 개정된 지방자치법이 전면 시행되는 역사적인 날로 기억될 것입니다. 32년간 제자리걸음이었던 지방자치가 큰 진전을 위한 첫걸음 내딛게 됩니다. △ 주민 조례발안제 도입 △ 정책지원 전문인력 도입 △ 의회 인사권 독립 △ 자치입법권 강화 등 달라진 지방자치제도를 잘 대비하여, 자치분권으로 더 많은 혜택을 군민께 돌려드리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올 한 해도 저를 비롯한 8명의 의원들은 군민의 목소리를 대변하는 의정활동으로 담양의 희망찬 미래를 그려나가겠습니다. 군민의 민의가 전달되어 삶의 질이 향상되고 활기찬 지역 발전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소통하고 협력하겠습니다.

군민 여러분의 변함없는 성원과 관심 부탁드립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군민 여러분의 가정에 건강과 행복이 충만하시기를 기원합니다. 감사합니다.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