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역사회
치매 조기검진 "품격있는 황혼 대비하세요"

만60세 이상 군민, 누구나 1년 1회 무료검사

치매 조기검진사업 수행을 위해 담양군이 지난 3일 담양사랑병원, 창평우리병원, 인애요양병원 등 관내 3개 병원과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또, 창평우리병원과는 협력의사 위촉식을 가졌다.

치매 조기검진사업은 치매환자를 조기에 발견, 등록·관리함으로써 치매 증상 악화를 막고 치매환자의 경제적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시행하는 사업이다.

만 60세 이상 군민이면 누구나 1년에 1회 무료로 담양군 치매안심센터와 보건지소에서 치매선별검사를 받을 수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치매 선별검사결과 2차 검진이 필요한 경우 치매안심센터와 협약병원에서 진단검사를 받을 수 있으며, 치매소견을 보이는 환자는 협약병원에서 3차 정밀감별검사(CT 또는 MRI, 혈액검사 등)를 진행하게 된다. 

한편 담양군은 지난해부터 병·의원 기준 급여항목 상한 15만원의 진단검사비와 8만원의 감별검사비를 예산 내에서 소득기준 없이 지원하고 있으며, 만 60세 이상 치매진단자 중 중위소득 120%이하에는 약제비 지원도 시행하고 있다. 이외에도 치매환자 등록 후 치매공공후견지원사업, 돌봄에 필요한 조호물품 제공, 치매환자쉼터 운영 등 치매환자의 건강과 가족의 부담을 덜기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박지현 기자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