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방자치ㆍ교육
민주당 담양지역 선거 후보 ‘출정식’

공식 선거운동 첫날인 19일 터미널앞 합동유세
이병노 군수후보 중심 ‘원팀 넘어 드림팀’ 출발

6.1지방선거에 나선 더불어민주당 담양군 후보자 전원이 선거운동 첫날 출정식을 갖고 선거 승리를 다짐했다.

더불어민주당 담양지역위원회는 19일 오후1시 30분 담양터미널 앞 이병노 군수후보 선거사무실 앞에서 집중 합동유세’를 갖고 본격적인 선거운동에 나섰다. 이날 합동유세에는 지역구 이개호 담양지역위원장을 비롯 이병노 담양군수 후보, 담양지역 도·군의원 출마자, 당원, 지지자, 군민 300여명이 함께했다.

출정식에서는 이병노 군수후보를 비롯 이규현 도의원 2선거구 후보, 군의원 가선거구 최용만·장현동 후보, 군의원 나선거구 김현동·박준엽 후보 등이 연단에 올라 민주당 후보들이 전원 당선될 수 있도록 군민들이 적극 성원하고 지지해 줄 것을 호소했다.

특히, 이병노 군수 후보는 “코로나19 장기화, 인구소멸, 기후변화 등 위기에 직면한 현실에서 ‘드림팀’이 앞장서 포용과 혁신의 리더십으로 위기를 딛고 ‘대한민국 대표 생태도시 천년담양’의 대전환을 일궈내겠다”며 군민들의 지지를 호소했다.

이개호 국회의원도 출정식 축하 지원연설에 나서 “담양군민과 당원들이 선택해 주신 ‘유능한 일꾼’들이 이제 지방선거 승리를 위해 ‘원팀을 넘어 드림팀’으로 출발선에 섰으므로 다시한번 민주당을 지지해 주시고 전원 당선되도록 힘을 모아달라”고 호소했다.

한편, 6.1지방선거 더불어민주당 담양지역 후보자로는 이병노 군수 후보를 비롯 박종원, 이규현 도의원 후보, 최용만·장현동·박준엽·김현동·장명영·김영남·최현동·노대현 군의원 후보, 박은서·김양희 기초의원 비례대표 등 13명의 후보자가 후보등록을 마쳤다./ 선거취재팀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