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풀뿌리군정
농산물 저온저장고 확대 지원 '호응'

원예농산물 재배 농가 만족도 ‘최고’ 
담양군, 올해 114농가 설치비 50%지원

담양군이 과수, 채소 등 원예농산물 재배 농가를 대상으로 농산물 소형 저온저장고 지원사업을 추진해 농업인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농산물 저온저장고는 수확 후 신선도 유지와 출하량 조절을 위해 원예농산물의 보관에 필수적인 시설이나 설치비용이 530~630만 원으로 농가의 부담이 크다.

이에 군은 총사업비 3억3천만 원을 확보하고 총 114농가에 설치비 50%를 지원하고 있으며 특히, 영세 및 소규모 농가를 위해 저온저장고 규모는 최소 6.6㎡에서 9.9㎡로 설치가 가능하게 하는 한편 원예작물 최소 재배면적 1,000㎡, 시설하우스의 경우 330㎡로 지원 대상을 확대했다. 

또한 영세농가, 친환경인증 농가, 귀농귀촌이나 청년농업인은 지원대상 선정 시 가산점을 받도록 하는 등 다양한 계층이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배려했다.

군에 따르면, 금년도 지원대상 농가중 78농가에서 저온저장고 설치가 완료됐으며 36농가는 시공중이다. 군은 하반기에 예산을 추가 확보해 지원을 늘릴 계획이어서 지원을 희망하는 농가는 하반기에 읍면사무소 산업계에 신청하면 된다.

군 관계자는 “농산물 소형 저온저장고는 원예농산물의 신선도 유지와 출하조절로 농가 소득 증대에 큰 호응을 얻고 있는 만큼 설치 지원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차재화 대기자

담양뉴스  webmaster@dnnews.co.kr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담양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