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역사회
담양소방서 소방관 3명 '칭찬'

출장중 화재 발견, 초기진압

담양소방서(서장 박상래) 소방관들이 업무출장 중 상가화재를 발견하고 초기진화를 시도, 큰불로 번지는 것을 막아 주민들로부터 칭찬을 들었다.

지난 17일 오후 3시께 곡성군 삼기면의 한 음식점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때 출장중이던 담양소방서 예방안전과 소속 박정화 팀장, 조재동 소방위, 신지원 소방사가 현장을 발견하고 즉시 조치에 나섰다.

차를 세워 119에 신고한 뒤 전기, 가스밸브를 차단하고 인명대피 유도와 함께 소화기로 초기진화를 시도했다. 이들의 빠른 조치와 활약으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고 화재가 건물 전체로 번지는 것을 막을 수 있었다.

이들은 관할 소방서 소방차가 도착할때까지  화재진압을 계속 시도하고 추가 소방력이 도착하고 나서야 현장을 인계한 후 출장지로 다시 향했다.

박정화 예방홍보팀장은 “어느 소방관이라도 화재를 목격하면 우리처럼 행동했을 것이다”며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어 다행이었다”고 전했다.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