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풀뿌리군정
프리미엄 담양딸기 죽향, '로봇 수확' 시연회

미국 조르디 본사 1단계 모델 이용
인력난 해소 및 미래농업 선도 기대

담양군이 지난달 22일  프리미엄 담양딸기 죽향 '로봇 수확' 시연회를 개최했다.

이번 수확용 로봇 시연은 우리 지역 농업인들에게 이해를 돕기 위한 1단계 모델로 미국 조르디 본사에서 온 엔지니어가 현장에 맞게 조립해 직접 시연했다. 

군은 농업용 로봇을 통해 농촌의 고령화와 인력난을 해소하고 자동화 온실을 통해 기후변화에 대응해 미래농업을 선도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관련, 군은 지난해 10월 자치단체 최초로 로봇 전문 미국내 스타트업 기업 조르디社(대표 이길우)와 인공지능 전자동화 온실 실증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조르디사는 지난 2021년 말부터 죽향과 메리퀸 미국 내 시험재배를 통해 미국내 재배 가능성을 확인했으며, 2023년 1월 죽향과 메리퀸 로봇수확을 본격적으로 시작했다. 

한편, '죽향' 딸기는 담양군이 육성한 고당도·고경도 품종으로 국내 소비자는 물론 유통시장에서 인기를 얻고 있으며 군은 앞으로 지속적인 딸기 수확기술 고도화, 수확 알고리즘 개발, 적화·적과 작업 뿐 아니라 딸기 생육 및 병해충 모니터링 시스템 개발로 인공지능 전자동화 온실 운영을 위한 종합적인 기술개발에 집중할 계획이다.

이병노 군수는 "농업 또한 다른 산업처럼 ICT 기술의 발전과 인공지능, 빅데이터, 로봇 등의 도입으로 노동집약적 구조에서 기술집약적 형태로 변화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우리지역의 농업인에게 직접적으로 도움이 될 수 있는 로봇 기술의 실용화와 보급을 앞당겨 미래농업을 이끌어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박지현 기자

박지현 기자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