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우리동네소식
해동문화예술촌, '앙코르 해동' 공연 展

매달 마지막 주 토요일 공연 진행

(재)담양군문화재단 해동문화예술촌이 2023년 '앙코르 해동' 공연을 시작했다.

'앙코르 해동' 상반기 프로그램은 대중음악, 탱고, 연극, 창극 등 지역의 특색을 접목한 다양한 장르의 공연을 무료입장으로 진행한다.

첫 번째 공연으로 지난 25일 해동문화예술촌 마당에서 가수 홍순관, 해금 연주자 홍다솔, 시인이자 화가인 임의진이 함께 무대를 준비, <홍순관의 쌀 한 톨과 노래 한줌> 대중음악 공연을 선보였다.

특히, 가수이자 평화운동가인 홍순관은 부산대 미대 출신이지만 오랜날 정신대 할머니 관련 장기공연 <대지의 눈물>을 비롯 재일동포 조선학교와 인연해 노래를 나눔해왔다.

한편, 해동문화예술촌은 '앙코르 해동'3월 공연을 시작으로 문화가 있는 날과 함께 담양만의 특색있는 공연 문화 확립을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준비로 작년과는 다른 변화를 담양 곳곳에서 선보일 예정이다. /박지현 기자

박지현 기자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