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지방자치ㆍ교육
전남도, '제35회 생활체육대축전', 성료

22개 시군 2만여 동호인 참여
서울시체육회 동호인 60명 참여

전남 생활체육인들의 축제인 제35회 전라남도생활체육대축전이 지난달 24일 순천 팔마주경기장에서 개막식을 시작으로 3일간 진행됐다.

이날 김영록 전남도지사, 노관규 순천시장, 송진호 전남도체육회장, 시장·군수, 도의원, 시군 체육회장, 선수단 등 4천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도약하는 일류순천 함께여는 행복전남’ 이란 주제로 개막식이 열렸다.

대회는 축구, 배드민턴, 테니스 등 24개 종목별(정식 21·시범 2·민속 1) 생활체육 동호인의 열띤 경쟁으로 진행됐으며, 특히 올해는 전남-서울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해 60명의 서울시체육회 동호인이 국학 기공·수영·농구·족구 종목에 참가해 두 지역 간 우호 증진을 도모했다.

김영록 지사는 “15년만에 개최한 제104회 전국체전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되도록 힘을 모아준 생활체육인을 비롯한 도민들께 너무도 감사하다”며 “11월 개최하는 제43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도 많은 관심과 성원을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최근 도민들의 생활체육 참여가 늘고 있어 도민들이 일상에서 편히 체육을 접하고 체력을 기르면서 여가를 즐기도록 온 힘을 쏟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남도는 올해 88개 경기장에 1천297억 원을 들여 생활체육 기반시설 확충에 힘을 쏟고 있다. 여기에 257명의 생활체육지도자를 배치해 각종 생활체육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145개의 크고 작은 생활체육 대회를 적극 지원하고 있다.

장광호 편집국장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장광호 편집국장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