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사람사람들
박종원 도의원, 태블릿PC 활용방안 촉구

보급 태블릿PC 단순활용은 '예산낭비' 지적

전라남도의회 지역구 박종원 도의원(더불어민주당, 담양1)이 지난 3일 전라남도교육청 직속기관에 대한 행정사무감사에서 태블릿PC 확충에 발맞춘 활용방안 마련을 촉구했다.

전남도교육청 자료에 따르면, 지난해부터 미래수업 및 AI교육 활성화 등 '학생 1인 1태블릿PC'를 실현하기 위해 작년 4만 2,818대(241억4,500만원)의 태블릿PC를 도내 각 학교에 보급했다.

현재 학교급별 스마트기기 보유율은 학생기준 59.8%으로, 2023년 보급률 69%(예정), 2024년 보급률 100%로 완료할 예정이다.

이에 박종원 의원은 “현재 대부분 수업에서 태블릿PC 활용은 검색과 영상 시청에 그치고 있다”며 “이에 현장에서는 예산낭비 지적과 함께 교사의 행정업무를 가중한다는 목소리가 커지고 있다”고 말했다.

또, “미래교육을 위한 대비가 단순히 기자재 보급에 그쳐서는 안되며 태블릿PC 보급에 발맞춘 활용방안에 대한 연구개발이 필요하다”강조하며 "태블릿PC를 활용한 교수법과 교육자료보급으로 사업의 효용성을 높이고 현장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유상민 군민기자

유상민 군민기자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상민 군민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