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지역소식 풀뿌리군정
농촌지역 '광대역통합망' 구축 확대

축사, 원예단지 등 초고속인터넷 추진

담양군이 민선 8기 핵심공약인 ‘모두가 잘 사는 부자농촌’으로 가기 위해 농촌지역 광대역통합망 구축사업을 확대 추진한다.

군에 따르면, 지난 2010년부터 인터넷 소외지역의 정보통신 기반시설 확충을 위해 노력해 왔으며, 군민들의 정보 이용환경 확대와 스마트농업 확산을 위해 초고속 인터넷 통신망을 확충하는 ‘농촌지역 광대역통합망 구축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민선 8기 군정방향인 ‘잘 사는 부자농촌’에 발맞춰 지능형 농업 확산의 필수요건인 초고속 인터넷 통신망 구축을 위해 사업 대상지를 사람이 거주하는 마을에서 대규모 축사나 원예단지 등으로 확대해 군민 만족도를 높이고 있으며 올해 사업을 통해 총 22곳이 혜택을 받았다.

이병노 군수는 “농촌지역의 정보격차 해소를 위해 초고속 인터넷망 보급 확대는 필수라며 앞으로도 군민이 체감하고 만족할 수 있는 행정을 펼치는 데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박지현 기자

박지현 기자  dnnews@hanmail.net

<저작권자 © 담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지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